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파묘' 개봉 7일째 300만 관객 돌파…올 최고 흥행작

임성진 기자 | 기사입력 2024/02/28 [15:24]

'파묘' 개봉 7일째 300만 관객 돌파…올 최고 흥행작

임성진 기자 | 입력 : 2024/02/28 [15:24]
본문이미지

 

장재현 감독의 오컬트 영화 '파묘'가 개봉 일주일 만에 누적 관객 수 300만명을 돌파했다.

28일 배급사 쇼박스에 따르면 '파묘'는 개봉 7일째인 이날 오전 누적 관객 수 309만여 명을 기록했다.

티모테 샬라메 주연의 '웡카'(305만명)를 제치고 올해 개봉한 영화 가운데 최고 흥행작에 올랐다.

이르면 이날 오후 손익분기점(330만명)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

'검은 사제들'(2015), '사바하'(2019) 등을 선보인 장 감독의 신작 '파묘'는 거액을 받고 수상한 묘를 옮기게 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일을 그렸다. 최민식, 유해진, 김고은, 이도현 등이 주연했다.

개봉일인 지난 22일 33만여 명을 동원한 뒤 개봉 사흘째에 누적 관객 수 100만명, 나흘째 200만명을 각각 돌파했다.

드니 빌뇌브 감독의 SF 영화 '듄: 파트 2'('듄 2')가 이날 개봉했지만, '파묘'는 예매율 1위를 지키고 있다. 이날 오전 11시 기준 '파묘'와 '듄 2'의 예매 관객 수는 각각 42만여 명, 30만여 명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검찰뉴스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오타니, MLB 데뷔 후 가장 빠른 시속 191㎞ 홈런 쾅…시즌 6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