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강릉시 춤극·화랭이 운명을 받든 춤 “THE PARTY” 강릉단오제 서막을 열다

김민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6/03 [07:36]

강릉시 춤극·화랭이 운명을 받든 춤 “THE PARTY” 강릉단오제 서막을 열다

김민경 기자 | 입력 : 2024/06/03 [07:36]

▲ “THE PARTY” 강릉단오제 서막을 열다


[검찰연합일보=김민경 기자] 강릉시와 강원특별자치도가 후원하고 초희무용단이 주관하는 천년의 축제 강릉단오제의 서막을 여는 『춤극 화랭이 운명을 받든 춤 “THE PARTY”』가 오는 6월 6일 오후 4시 강릉단오제전수교육관 공연동에서 개최된다.

강릉지역 예술단체‘초희무용단’에서 선보이는 『춤극 화랭이 운명을 받든 춤 “THE PARTY”』공연은 강릉 단오굿을 주제로 강릉의 하늘과 땅의 만남을 축복하고 경포호의 달과 물, 경포호의 가시연꽃, 경포호의 화선놀이를 통해 거울같은 경포호 위 가상의 섬에서 영산홍가를 부르며 하늘과 땅, 달과 호수가 하나 되어 자연-인간-신이 어우러지며 신성이 가득한 천년 축제의 도시를 축원함과 동시에 대화합의 축제의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강릉시 관계자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이자 국가무형문화재인 강릉단오제를 맞아 서막을 알리는 강릉만의 예술혼을 춤으로 승화시킨 이번 공연을 통해 강릉시민과 강릉을 찾는 관광객 모두에게 지역의 축제인 단오제를 알리고 지역문화 예술의 가치를 알리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검찰뉴스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수술기록 조작·허위 진단' 11억원대 보험사기 혐의 의사 구속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