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국세청, 11.1.(화)부터 「국세고지서 배달 알림 서비스」 확대 시행

국세고지서 배달, 집배원이 방문 전에 모바일로 미리 알려 드립니다 

송원기 기자 | 기사입력 2022/11/01 [08:04]

국세청, 11.1.(화)부터 「국세고지서 배달 알림 서비스」 확대 시행

국세고지서 배달, 집배원이 방문 전에 모바일로 미리 알려 드립니다 

송원기 기자 | 입력 : 2022/11/01 [08:04]

 

▲ 국세고지서 배달 알림 서비스


[검찰연합일보=송원기 기자] 국세청은 종합소득세 중간예납 등 납세편의를 위해서 11. 1일부터 「국세고지서 배달 알림 서비스*」를 확대 시행한다.

1인 가구・맞벌이 가구 증가로 수취인이 집에 없는 경우가 많아 우체국 집배원이 고지서 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납세자는 고지서 수령을 위해 세무서나 배달 우체국에 방문해야 하고 세무공무원에게 전화 문의하여 재송달 요청하는 경우도 많다.

이에 따라, 국세청은 「국세고지서 배달 알림 서비스」를 8월부터 시범 운영을 했으며 종합소득세 중간예납 시기에 맞춰 확대 시행한다.

납세자는 국세청에서 발송한 모바일 안내문을 받은 후 홈택스에서 신청하면 다음날부터 배달 알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후 발송되는 고지서는 모바일로 배달상황을 확인할 수 있고, 집배원과 전화 연락, 수령희망장소 선택 등으로 보다 편리하게 받아 볼 수 있다.

또한, 서비스 이용이 활성화되면 일선 직원의 반송우편처리 업무량이 감축되어 행정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

국세청은 앞으로도 납세편의 서비스 발굴과 납세협력비용 절감을 계속적으로 추진하여 「국민의 국세청, 신뢰받는 국세행정」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검찰뉴스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수술기록 조작·허위 진단' 11억원대 보험사기 혐의 의사 구속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